경기도, 11일 ‘서점의 날’ 지역서점 방문 인증하면 노트‧엽서 등 선물꾸러미 증정

0
18

경기도가 11월 11일 서점의 날을 맞아 경기도 인증 지역서점을 방문하고 인증하면 노트‧엽서 등 선물꾸러미를 증정하는 ‘동네책방에 북(Book)궤다’ 캠페인을 진행한다.

‘북궤다’는 책(Book)과 ‘괴다’의 경기도 방언인 ‘궤다’를 합쳐 책을 차곡차곡 쌓아 올린 것처럼 서점이 북적거리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지었다.

캠페인 참여 희망자는 11월 11일부터 경기도에서 인증한 지역서점을 방문하고 필수 해시태그(#경기도인증서점 #북궤다 #동네책방파이팅)와 함께 인증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려 서점에 보여주면 된다. 주변 경기도 인증 지역서점(총 306개)은 비치된 ‘경기 동네책방 지도’ 홍보물이나 온라인 지도(http://naver.me/FZJDscC9)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점은 인증자에 ‘북궤다’ 세트를 제공하며, 서점별 수량(약 50개씩)이 소진될 때까지 증정 행사는 지속된다. ‘북궤다’ 세트는 핸디형 노트 2종, 접착 메모지, 엽서, 스티커로 구성됐으며 모두 아트경기(경기 미술품 활성화 사업) 선정 작가의 작품으로 꾸며졌다.

이와 별도로 지역서점 후기 이벤트도 진행한다. 11월 11일부터 26일까지 경기도 지역서점에 대한 추억이나 우리 동네 지역서점이 좋은 이유를 적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게시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문화상품권 1만원권을 증정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당첨자 발표는 ‘경기도 책 지원 사업 인스타그램(@bookbygg)’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는 이번 캠페인을 비롯해 ‘경기도형 문화뉴딜 시즌II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는 코로나19로 악화된 지역경제를 회복하기 위해 문화콘텐츠와 상권 활성화를 접목한 ‘문화뉴딜’ 사업으로 ‘방구석 독서 라이브 쇼핑 특별 기획전’, ‘추석특집 라이브 쇼핑 특별 기획전’ 등이 올해 진행됐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우리 동네에 어떤 서점들이 있는지 알고, 한 번쯤 방문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동네 문화사랑방 역할이 줄어든 지역서점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많은 분이 책을 지역서점에서 구입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인증 지역서점은 대형 프랜차이즈 서점과 온라인서점, 서적 총판 업체를 제외한 도내 오프라인 지역서점을 대상으로 서류심사, 현장실사, ‘경기도 지역서점위원회’ 심의를 거쳐 인증한 곳이다. 경기도는 2017년 전국 최초로 시행한 ‘경기도 지역서점 인증제’, 전문 서점인 양성을 위한 ‘북적북적 경기서점학교’, 지역 내 복합문화공간으로 지역서점 양성을 위한 ‘발견! 경기 동네서점전’, ‘글쓰기 창작소’ 사업 등 지역서점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자료제공 : 경기도청 콘텐츠정책과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